아이돌 이야기2013. 10. 26. 08:12



과연 아이유와 샤이니 중 누가 1위를 차지할 것인가는 이번주 음악방송에서 가장 관심을 가지게 하는 부분이었다. 뮤직뱅크에서는 샤이니가 1위를 차지하였는데 사실 샤이니의 이번 1위 같은 경우 그간 남자 아이돌이면 으레 나올 수밖에 없던 시스템의 문제에서 상당히 자유롭다고 할 수 있었다. 단순히 이번 뮤직뱅크에서 나온 점수만으로도 누구라도 납득을 할 수 있는 정도였고 심지어 가온차트를 살펴보면 음원과 음반 모두 1위를 차지한 만큼 샤이니가 1위를 차지하는 것에 이견을 가지는 것은 상당히 어렵다고 할 수 있었다. 대중성과 팬덤을 동시에 갖추고 있는 보이그룹은 무척이나 드물다고 할 수 있는데 샤이니는 이번에 확실히 그 부류에 속한다는 것을 재확인 시켜주었다. 사실 어느정도 샤이니의 1위가 예상이 되던 상황에서 어제 뮤직뱅크에서 기대가 되었던 것은 얼마나 샤이니가 재밌고 유쾌한 모습을 보여줄 것인가였다. 그간 1위를 수상하면 여러가지 좋은 모습들을 보여왔던 샤이니인 만큼 이번에도 무언가를 기대해 볼 수 있었는데 확실히 이번에도 샤이니는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 샤이니니까 가능한 모습들이 아니었을가를 생각하게 만들었는데 1위가 조금은 익숙해졌다고 할 수 있는 샤이니는 여유 속에서 대중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주는 것만 같았다.



사실 샤이니와 아이유의 경쟁은 단순히 잘나가는 아이돌 둘의 대결이라는 점에서 재밌는 것이 아니었다. 같은 시기에 컴백을 하고 경쟁을 했다는 것도 의미가 있지만 이번 아이유의 앨범에서 샤이니 종현과 아이유가 인연을 맺었다는 것이 더욱 의미가 있었다. 종현이 직접 작사 작곡을 하고 피처링가지 한 우울시계가 이번 아이유 앨범에 수록이 되어있고 이런 인연을 가지고 있는 가수 둘이 1위 경쟁을 하는 것은 분명 색다르다고 할 수 있었다. 그리고 이부분에서 둘은 나름대로 이러한 인연을 부각시켜주는 재밌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언제나 뻔하다고 할 수 있던 1위 후보 대기실 인터뷰 장면이 라이브로 우울시계를 듀엣으로 부리게 되면서 전혀 다른 모양을 보일 수가 있었던 것이다. 방송에서 절대 들을 수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을 했던 노래를 듣게 되는 것은 분명 기쁜 일이었고 이 소소하다고도 할 수 있는 이벤트는 방송이 끝나고 나서 실시간 검색어에 아이유 종현이라는 식으로 언급이 되도록 만들었다. 여기에 나름대로 태민과 온유의 맛깔나는 멘트들이 더해졌기때문에 이러한 부분이 잘 부각이 되지않았나 싶다.


추천부탁드려요



그런데 무대에서 아이유와 샤이니는 정말 실력파 아이돌 다운 면모를 보여주었는데 어제 뮤직뱅크가 또 인상적이었던 것은 1위 발표 순간이었다. 사실 그간 1위 발표 순서만 되면 대체적으로 가수들이 아주 긴장을 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물론 그것이 진짜로 긴장을 해서인 경우도 있었지만 1위를 당연하게 여기는 듯한 멘트를 하는 가수도 그러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마치 1위 발표 순간에는 그래야만 한다는 암묵적인 부분이 존재하는 것만 같았다. 그런데 이러한 부분에서 샤이니는 상당히 다른 면모를 보여주었는데 1위 발표 순간을 정말 흥겹게 즐겨주었다. 보고 있는 시청자들이 풉하고 웃을수 있는 모습을 만들었는데 그들의 모습은 자신들의 1위를 예상했다기 보다는 1위 후보에 올랐다는 것만으로도 기쁜일이라는 것을 표현해주는 것 같았다. 그덕분에 약간 멘트를 실수했다고도 할 수 있는 수상소감도 웃음 속에서 존재할 수가 있었다. 엄숙한 시상식의 분위기를 단번에 바꿔버렸는데 사실 뮤직뱅크라는 프로그램의 성향을 고려한다면 샤이니와 같은 수상소감이나 모습들이 더 잘어울리는 것도 사실이었다.


그리고 가장 하이라이트는 바로 앵콜무대였다. 어느순간부터 뮤직뱅크에서 1위 수상 공약이라는 것은 당연시가 되엇다. 1위 후보 인터뷰에서 공약을 걸고 1위를 하면 그것을 수행하는 것인데 처음에는 신선했지만 점차 식상해져가는 것도 사실이었다. 그리고 공약이라는 것이 그렇게 눈에 띄지도 않는다는 것이 문제였다. 뭔가 했다라는 느낌을 주기에 부족한 것이 많았는데 샤이니는 공약이었던 분홍신 안무를 정말 완벽하게 소화를 해주었다. 트로피를 가지고서 아이유와 밀고당기기를 하는 부분에서부터 정말 빵터졌다고 할 수 있는데 혼자 대충하는 공약이 아닌 제대로 공약을 이행하는 모습은 유쾌할 수밖에 없었다. 물론 여기에 적극동참을 한 아이유의 모습도 좋을 수밖에 없었다. 샤이니의 주도 속에 아이유까지 가세를 하면서 앵콜 무대는 정말 유쾌하였고 시청자들에게 자신들의 기쁨을 제대로 전해주었다. 그리고 자연스럽게 가세를 한 케이윌까지 보면서 1위 발표와 앵콜이 이토록 인상적이었던 경우가 또 있을까 싶었다. 여러가지 의미로 샤이니는 무언가를 기대해보게 되는 것 같았다. 오늘 방송될 음악중심과 내일 방송될 인기가요에서는 어떤 결과가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뮤직뱅크에서 보여진 유쾌한 면모들이 다른 방송에서 그리고 다른 가수들에게서도 보였으면 하는 생각을 강하게 해보게 되었다. 그러면 오늘 음악중심을 기대해보면서 이만 글을 마치겠다.

 

Posted by timedel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샤월

    예쁘게 봐주세요~ㅎㅎ

    2013.11.05 10:26 [ ADDR : EDIT/ DEL : REPLY ]
  2. 천샤월

    이렇게 예쁜 기사 써 주셔서 감사해요!

    2013.12.07 19:07 [ ADDR : EDIT/ DEL : REPLY ]

직찍/남자아이돌2013. 7. 19. 01:58


블루카펫 전체 포스팅하고 남은 사진 마저 올려봅니다. 샤이니 같은 경우 팬들의 사진이 워낙 뛰어난 상황이어서 올리는 것이 좀 부끄럽지만 혹시 이러한 저퀄의 사진이라도 필요하신 분은 마음것 가져가세요 ㅎㅎ
Posted by timedelay

댓글을 달아 주세요